레이저옵텍 “미국, 유럽 넘어 일본까지 공략 나선다”

피콜로레이저, 일본 PMDA 승인 획득
치료 어려운 색소질환·흉터제거 등에 활용



‘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’ PMDA 승인을 받은 레이저옵텍의 ‘피콜로레이저’는 ▲피부재생 ▲흉터치료 ▲모공개선 ▲피부톤개선 등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졌다.
레이저옵텍은 13일 피콜로(PicoLO)레이저가 일본 후생노동성 산하기관 ‘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’의 PMDA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.

‘피콜로레이저’는 엔디야그 기반 피코세컨드 레이저장비로 450피코초(1조분의 1초)라는 매우 짧은 시간에 레이저를 조사해 피부 속 색소입자를 빠르게 효과적으로 파괴할 수 있다. 이 피코레이저는 그동안 치료가 어려웠던 ▲색소질환 ▲흉터제거 ▲모공치료 등에 응용되고 있는 것으로 잘 알려졌다.

특히 피콜로레이저는 특허기술인 ‘DOE프락셔널기술’이 적용된 ‘다이아에프엑스(Dia FX)’ 핸드피스를 이용해 피부표면에 상처없이 진피층 깊숙이 침투해 미세한 버블을 형성시킨다. 이때 진피층에 콜라겐재생을 유도해 피부재생, 흉터치료, 모공개선, 피부톤개선 등에 도움을 주는 LIOB(Laser-induced Optical Breakdown)효과를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.

레이저옵텍 이창진 대표는 “일본은 인허가 과정에서 많은 서류 요구와 긴 시간이 소요돼 까다롭기로 잘 알려져있다”며 “하지만 피콜로레이저의 기술력과 안정성을 인정받아 짧은 시간 내 PMDA 승인을 받을 수 있었다”고 말했다. 이어 “이번 PMDA 승인을 기점으로 일본 내 피콜로레이저와 레이저옵텍의 인지도를 높여 일본시장 진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”라고 포부를 전했다.

한편 피콜로레이저는 이미 미국FDA와 CE승인을 획득해 북미, 유럽, 아시아 등 세계 전역에서 제품우수성을 인정받아 판매되고 있다. 레이저옵텍은 이번 피콜로레이저의 PMDA 획득을 계기로 본격적인 일본시장 공략에 나선다.

▶본문보기(Click)